한국농아인협회, 문체부장관상 수상

한국농아인협회는 지난 24일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열린 2020년 제18회 대한민국 MICE 대상 시상식에서 단체유치 부문에 선정되어 상금과 표창을 받았다.
한국농아인협회는 지난 24일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열린 2020년 제18회 대한민국 MICE 대상 시상식에서 단체유치 부문에 선정되어 상금과 표창을 받았다. (사진 왼쪽부터) 박양우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강석화 한국농아인협회 전 부회장/사진=사단법인 한국농아인협회
  • 한국관광공사 주관 2020년 제18회 MICE 대상 단체부분 선정

한국농아인협회가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을 받았다.

한국농아인협회는 지난 24일 인천 송도 컨벤시아에서 열린 2020년 제18회 대한민국 MICE 대상 시상식에서 단체유치 부문에 선정되어 상금과 표창을 받았다고 밝혔다.

MICE 대상은 기업회의(Meeting), 포상관광(Incentive Travel), 국제회의(Convention), 전시회(Exhibition)에서 공로를 세운 단체나 개인에게 주어지는 상으로, 지난 2009년부터 표창의 훈격이 문체부 장관상으로 격상된 바 있다.

문화체육관광부 박양우 장관으로부터 표창을 직접 받은 한국농아인협회는 2023 WFD(세계농아인연맹) 제주총회에 대한 공적을 인정받음에 따라 수상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 수상을 계기로 관련 사업 진행이 한층 활기를 띨 전망이다.

한편, 한국농아인협회 변승일 회장은 “우리나라에서 열리는 WFD 총회에 대해 기대가 매우 큰 상황에서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이렇게 관심을 두니 전국의 모든 농아인이 기뻐하고 있다”면서, “WFD 총회와 그 부대행사로 계획된 문화예술축제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앞으로도 많은 지원과 농아인들의 권리증진을 위한 많은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더인디고 THEINDIGO]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