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4개 지역구 후보 301명, 농인 요구 공약 이행 및 추진 약속

0
26
▲한국농아인협회가 지난 4월 2일까지 254개 지역구에 출마한 총선 후보에게 농인들의 공약을 전달해 184개 지역 후보 301명에게 이행 약속을 받았다. ©한국농아인협회
▲한국농아인협회가 지난 4월 2일까지 254개 지역구에 출마한 총선 후보에게 농인들의 공약을 전달해 184개 지역 후보 301명에게 이행 약속을 받았다. ©한국농아인협회

  • 한농협 명단 공표로 농인들의 후보 선택 도움

[더인디고] 한국농아인협회(이하 ‘한농협’)는 이번 총선에 출마한 전국 254개 지역구 중 184개 지역구 후보 301명으로부터 농인들의 공약을 이행한다는 약속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

앞서 한농협은 지난 2월, 이번 제22대 총선이 농인을 포함한 국민 모두의 축제이자 희망이 되길 바라면서, ‘농(청각장애)인 10대 요구 공약’을 발표한 바 있다.

한농협이 제시한 정책공약은 ▲수어 중·고등학교 설립 ▲방송 전문 수어통역사 제도 도입 ▲농인 노인 전용 쉼터 설치 등 돌봄 및 일상생활 지원 강화 ▲한국수어 위상 강화를 위한 국립국어원 역할 재정립 ▲국가 및 지자체, 공공영역의 수어 영상물에 대한 감수 강화 ▲공공영역 수어통역 품질 강화 ▲수어통역 바우처 도입 ▲농인 평생교육 지원체계 마련 및 기회 확대 ▲농인 가정 및 여성 지원 정책 마련 ▲농인 참정권 보장을 위한 공직선거법 개정 등이다.

한농협은 “중앙선관리위원회 홈페이지에 게재된 여야 정당의 정책 중 녹색정의당을 제외하고는 농인을 위한 각 당의 공약은 거의 찾아볼 수 없었다”며, “이에 지난 2월 22일 국회 앞에서 총선 요구 공약을 발표하는 기자회견과 여야 정당들을 방문해 요구 정책공약을 전달했지만, 대부분의 정당이 농인의 열악한 상황을 외면하는 현실에 실망감을 감출 수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개원 후 법과 제도 추진할 것을 각 정당과 254개 지역구에 출마한 총선 후보에게 질의를 했고, 이행에 대한 답변을 받았다”며 “4월 2일 현재 17개 시도 184개 지역구 301명의 후보가 농인들의 요구를 수용하고, 총선 후 국회에서 법ㆍ제도화를 추진하겠다는 답변을 밝혀왔다”고 전했다.

한편 한농협은 이번 결과 공표로 농인들이 후보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전달해 지지 정당과 후보를 선택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농인의 삶을 변화를 이끌어낼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더인디고 THE INDIGO]

▶ 관련 기사

‘수어 중고등학교 설립…’ 총선 D-48, 장애계 ‘공약’ 속도 낸다

thevom@naver.com'
더인디고는 80대 20이 서로 포용하며 보듬어 살아가는 세상을 위한 인터넷 저널입니다. 20%의 사회적 소수자의 삶을 쪽빛 바닷속 살피듯 들여다보며 80%의 다수가 편견과 차별 없이 20%의 다양성과 차이를 존중할 수  있게 편견의 잣대를 줄여나가겠습니다.
승인
알림
66950407503ac@example.com'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