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활협회, ‘두드림U+요술통장’ 14기 발대식 성료

0
54
▲25일(목) 서울특별시 용산구에 위치한 LG유플러스 사옥에서 ‘두드림 U+요술통장’ 멘티와 LG유플러스 임직원 멘토 등 약 100여 명이 참석한 발대식 모습 ⓒ한국장애인재활협회
▲25일(목) 서울특별시 용산구에 위치한 LG유플러스 사옥에서 ‘두드림 U+요술통장’ 멘티와 LG유플러스 임직원 멘토 등 약 100여 명이 참석한 발대식 모습 ⓒ한국장애인재활협회
  • 장애가정청소년, LGU+임직원, LGU+ 매칭 적립… 60개월, 약 600만원 자산 형성
  • 2010년부터 장애가정청소년 458명, 19억여 원 ‘장기적 인적투자’

[더인디고=이호정 객원기자]

한국장애인재활협회가 LG유플러스와 함께 ‘두드림 U+요술통장’ 신규 멘티, 멘토를 위한 발대식을 25일 실시했다.

올해로 14년째인 두드림 U+요술통장은 매월 적립된 기금을 장애가정청소년의 대학등록금 또는 취업준비자금으로 활용하는 프로젝트이다.

이번 선발된 중2 장애가정청소년이 두드림 U+요술통장에 스스로 매월 2만 원을 저축하면 거기에 LG유플러스 임직원은 2만, 기업은 6만을 매칭 적립하여 1인당 월 10만 원의 장기 기금이 조성된다. 즉 60개월 적립하여 총 약 600만원의 자산을 형성하게 된다.

이날 발대식에서는 신규 장학생 멘티와 멘토들이 서로 소개하고 활동을 서약하며 사업의 지속적인 참여와 의지를 다졌다. 발대식 후에는 강촌 엘리시안 리조트에서 멘토와 멘티를 위한 스키 캠프가 마련됐다.

박○지 요술통장 장학생은 “저축한 금액의 4배가 더 입금되는 프로그램이 있다는 것이 신기하고 고3 졸업 후 대학 등록금 걱정이 없을 것 같아 든든하다”며 소감을 전했다.

김인규 한국장애인재활협회장은 “발대식은 장애가정청소년 멘티와 LG유플러스 임직원 멘토가 새로운 5년의 여정을 출발하는 의미 깊은 날이다”며, “스키캠프까지 마련된 이번 행사를 계기로 멘토와 멘티가 소중한 유대감이 형성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강촌 엘리시안 리조트에서 멘토와 멘티를 위한 스키 캠프가 진행됐다. ⓒ한국장애인재활협회
▲강촌 엘리시안 리조트에서 멘토와 멘티를 위한 스키 캠프가 진행됐다. ⓒ한국장애인재활협회

한편, 재활협회에 따르면 두드림 U+요술통장은 현재까지 총 458명의 청소년을 지원했으며 약 19억 8천2백만원의 장학금으로 많은 장애가정청소년들의 꿈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LG유플러스 임직원은 5년 동안 장학생 1명과 멘토로 연결되면서▲나들이 ▲여름/겨울캠프 ▲열매전달식 등에 참여하며 청소년의 성장을 응원하고 있다.

[더인디고 THE INDIGO]

20년 넘게 과학교재를 만들고 있습니다. 1년간 더인디고 기자로 활동하며 사회적 소수자에 관심을 갖기 시작했습니다.
승인
알림
6670426727bd7@example.com'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