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처님 오신 날, 장애인 등 관광약자가 가볼 만한 서울 사찰은?

0
141
▲봉은사 전경. ⓒ서울관광재단
▲봉은사 전경. ⓒ서울관광재단

  • 서울관광재단, 관광약자 추천 사찰 여행정보 공개
  • 봉은사, 조계사, 국제선센터는 관광약자 시설 잘 갖춰
  • 이색적 황금빛을 자랑하는 수국사, 능원사

[더인디고] 이번 석가탄신일 연휴에는 서울 사찰 나들이를 떠나보는 건 어떨까? 서울관광재단은 오는 27일 부처님 오신 날을 맞이해 가볼 만한 서울 사찰 다섯 곳을 소개했다.

관광재단의 ‘서울다누림관광’ 채널에서 소개하는 이번 사찰 여행 정보는 장애인, 고령자, 영유아와 동반자 등 관광약자도 편리하게 방문할 수 있는 사찰 세 곳과 이색 풍경을 가진 사찰 두 곳의 정보를 담고 있다.

장애인을 위한 시설이 갖춰진 봉은사, 조계사, 국제선센터

먼저 서울다누림관광이 선정한, 경사로와 손잡이 등이 설치되어 있어 장애인, 고령자, 어린이도 걱정 없이 방문할 수 있는 서울 사찰 3곳을 소개한다.

강남 삼성동에 있는 봉은사는 전철 9호선 봉은사역이 도보 2분 거리에 있어 교통 접근성이 매우 좋다. 봉은사는 신라시대 794년에 견성사란 이름으로 창건된 유서 깊은 사찰로, 1941년부터 현 위치에 대웅전 등 재건을 시작해 오늘날의 규모 이르렀다.

봉은사에는 보물 제1819호 삼불좌상을 비롯한 문화재도 보존돼 있다. 다가오는 5월 27일에는 부처님의 날을 맞아 템플문화한마당, 봉축 점등식 및 음악회 등 다양한 행사가 개최한다. 사찰 둘레로는 숲길이 우거져 도심 휴식 공간의 역할도 톡톡히 한다. 인근 직장인들이 점심시간에 봉은사 명상길을 산책하는 모습을 종종 볼 수 있다.

조계사는 종로구 수송동에 있는 사찰로 인사동, 경복궁 등 서울 주요 명소와 가까워 많은 내외국인이 찾는 사찰 중 하나다.

▲조계사 법당 뒷편에 설치된 경사로(보리수아래). ⓒ서울관광재단
▲조계사 법당 뒷편에 설치된 경사로(보리수아래). ⓒ서울관광재단

조계사는 1910년 각황사라는 이름으로 설립됐으며, 1937년 현재 자리로 옮겼다. 사찰 일대에 템플스테이 홍보관과 불교중앙박물관, 공연장 등 다양한 시설을 갖추고 있다. 특히, 어린이 놀이시설과 영유아 편의시설이 잘 갖춰져 있어 아이들과 함께 방문하기 좋은 사찰 중 하나이다.

오는 27일에는 부처님 오신 날을 기념해 ‘붓다 버스킹’, 따뜻한 마음 음악회, 연등축원 등의 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이어 2010년 설립된 ▲국제선센터는 템플스테이의 세계화라는 목표에 걸맞게 한국어·영어 템플스테이, 싱잉볼(티베트 불교에서 유래한 그릇 모양의 타악기 종) 체험 당일 템플스테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국제선센터는 한옥과 탑을 결합한 외관에 내부를 현대식으로 조성한 건축 형태가 특징으로, 대중교통 접근성이 뛰어날 뿐 아니라, 건물 내 엘리베이터 및 법당 입구 경사로가 설치되어 있어 휠체어 사용자도 편리하게 방문할 수 있다.

화려한 외관이 아름다운 수국사, 능원사

봉은사, 조계사, 국제선센터가 편리한 시설을 갖췄다면, 이어서 소개할 두 곳의 사찰은 시선을 사로잡는 독특한 외관을 자랑한다.

은평구에 자리한 수국사에서는 화려한 황금빛 외관을 자랑하는 이색 법당을 감상할 수 있다. 수국사는 조선 세조 때 건립된 사찰로, 1995년에 동양 최대 규모이자 국내 최초의 황금법당이 완공됐다.

수국사의 황금법당은 청기와를 제외하고 건물 내외부 전체를 금빛으로 칠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보물로 지정된 고려 목아미타불좌상 1점과 불화(아미타후불탱, 십육나한탱, 구품탱, 감로탱, 신중탱, 현왕탱) 6점이 남아있다.

수국사 주변으로 진관사, 삼천사 등 사찰과 세계문화유산인 서오릉이 가까워 함께 다녀오기 좋다.

또한 도봉산에 위치한 능원사는 사찰의 모든 전각이 화려한 금단청을 자랑하며, 화려한 무늬로 도봉산을 방문하는 사람들의 눈길을 끈다.

현 위치에 30년 넘게 자리한 능원사는 이동기 단청 장인의 손을 거쳐 황금단청이 돋보이는 사찰로 거듭났다. 도봉산 자락에 자리하고 있지만 사찰 입구까지 인도 및 나무 데크길이 조성되어 있어 접근로가 쾌적하다.

한편 북한산 둘레길 ‘도봉옛길’ 코스에는 능원사뿐 자리한 광륜사, 도봉사 등 사찰과 무수골, 전망데크 등 다양한 명소가 있어 함께 방문하기 좋다.

관련해 자세한 정보는 서울다누림관광 공식 SNS(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네이버 블로그)를 통해 확인해 볼 수 있다.

[더인디고 THE INDIGO]

[더인디고 대표] 20대 80이 경제적 불평등의 상징이라면, 장애인 등 사회적 소수자 20은 권력의 불평등을 뜻하는 숫자 아닐까요? 20의 다양성과 차이를 함께 나눔으로써, 80대 20이 서로를 포용하며 보듬어가는 미래를 봅니다.
승인
알림
6650b8e71221c@example.com'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